이 편지는 지난 2005년 4월, 훈련소 동기였던 동현이에게 받았던 편지입니다.
군복무 하던 당시 저는 동현이와 자주 편지로 대화를 나눴습니다.
지금은 연락이 잘 안되서 아쉽지만 군복무 시절 나눴던 편지는
아름다운 추억으로 고이 간직하고 있습니다.
(참고로 일부 내용은 개인정보가 드러나있어 부득이 생략했습니다)
---------

안녕하세요? 편지는 잘 받았습니다.
막사 밖에서 예쁘게 피어있는 개나리를 보면서 정말 봄이 찾아 왔구나 생각이 듭니다.
 
이번에 종교에서 군종병이 안되서 많이 아쉬웠을 것 같아요. 그래도 형은 착하구
말 없이 옆에서 도와주는 것을 좋아하니깐 더 많은 것을 도와줄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요즘은 어떻게 지내세요? 저는 야외훈련 2주 정도 끝나고 부대에 돌아와서 정비하며
바쁘게 보내다 전투휴무라 잠시 편지 못 보낸 친구들에게 편지를 보내며
주말은 아니지만, 잠시동안 쉬려고 합니다.

여기는 훈련이 많이 잡혀 있기에 휴가가 밀려서 7월 이후로 나갈 것 같아요.
많이 아쉬워요. 그래서 그런지 사회 있을 때는 잘 씻었는데 여기서는 될 수 있으면
밤에 싯고 쉬면서 보내요^^ 그래서 쉬는 틈팀이 편지를 적으려고 이렇게 만들어
보았어요. 신기하죠? (편지가 A4의 1/4 정도로 잘라져 있고 총 4장이 담겨 있음)

정말 밥 먹구 앃으면 벌써 자는 시간이 와서 금방 하루가 지나가 버려요. 형은 어때요?
예전에는 행정 일로 쉴 시간이 없어서 바쁘게 보냈는데 지금은 어떠세요?
여기는 힘든 육체적 훈련이 많아서 좀 피곤해요. 그래도 주말이면 동물농장과
X맨을 보면서 시간을 보내요. 형도 보는지 궁금하네요.

주말이면 불교 군종병으로 잠시 일을 도와주면서 보내고
힘들면 부모님께 한 통의 전화를 들이며 주말을 보내요.
요즘은 밤 근무가 있어 초소에서 불침번과 초소근무를 하고 있답니다.
이 때문에 잠을 적게 자서 힘이 들어요. 4시간 자고 일어나서 복장 착용하고 나가거든요.
그래도 종종 라먼을 먹어서 좋아요. 형과도 맛있는 식사나 한 번 해야 하는데 말입니다.
제가 사드릴게요. 시간내서 편지 적어주셔서 고맙습니다.

이제 조금 따뜻하려 하지만 그래도 감기 조심하세요.
항상 편지로 만나지만 옆에 있는 것처럼 든든합니다.
항상 축복이 함께 하시길 바랍니다.

2005. 4 동현 올림
  1. Favicon of http://mckdh.net BlogIcon 산골소년 2007.12.22 21:31 신고

    저도 군대에 대한 추억이 애틋한데요.
    저는 직업군인(부사관)으로 4년이나 생활했거든요.
    저도 한번 군대있을때 추억을 포스팅해야겠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갑자기 옛날생각 나면서 애틋해집니다. ^ ^

    • Favicon of http://fulldream.net BlogIcon fulldream 2007.12.23 22:34 신고

      부사관으로 4년간 복무했다면 4년간 만났던 분들이 저보다도 더 많겠군요. 전 2년간 군복무했지만 군복무하면서 받은 편지를 지금도 보관하고 있습니다. 군복무 당시에는 어떻게든 빨리 사회로 나왔으면 하는 바람이 간절했지만 막상 전역 이후가 되니 군복무시절 때 만났던 사람들에 대한 기억이 아직도 생생하네요... 산골소년님도 군복무 때의 글을 포스팅하신다면 좋은 추억을 함께 나눌 수 있지 않나 생각합니다. 댓글 감사합니다^^

  2. Favicon of http://luclipse.tistory.com BlogIcon luclipse 2007.12.24 12:10 신고

    아... 2005년 4월이면 전역 2달 남았을때네요..

    참 아쉬운 기간이였던거 같습니다. ㅎㅎ

    그때는 빨리 지나가라 햇는데.. 그때만큼 좋았떤 기간이 없었던거 같네요.

    • Favicon of http://fulldream.net BlogIcon fulldream 2007.12.24 14:10 신고

      저는 2006년 5월에 전역했습니다. 2005년 6월이면 저보다도 1여년 전에 전역한 셈이겠군요. 군 복무 당시만해도 빨리 갔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많이 들었지만 지나고 보면 군 복무기간만큼 마음이 여유러웠던 때가 없었던 것 같습니다. luclipse님도 그 때만큼 좋았던 기간이 없었던 것 같다고 이야기하는 건 군 복무기간에 만났던 다양한 사람들과의 정이 아직도 뇌리에 남아있지 때문에 그렇지 않나 싶습니다.

      전역이후 군에서 봤던 사람들을 다 만나지는 못했지만 지금까지도 연락되는 분들이 여럿 존재한다는데 기쁠 따름입니다. 물론 지난 추억 때문에 (병역비리로 재입대를 한) 한 가수처럼 재입대하고 싶지는 않겠지만...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