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nC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난 3월 15일, 태터앤미디어가 주관한 Blog Play 행사 중 플래닛 테러를 보고 왔습니다.
행사는 홍대입구에 위치한 롯데시네마에서 이뤄졌습니다. 롯데시네마에 와 보니
이리 저리 "Blog! Play With Film!"이라 써 있는 포스터가 보이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엘리베이터를 타고 행사장에 올라간 후 시사회권을 주는 부스의 모습을 함 찍어봤습니다.
시사회권을 주는 부스가 다소 떨어진 곳에서 이뤄져서 찾기가 조금은 어려웠습니다.
뭐... 시사회에서 맛있는 팝콘(소)와 콜라 무료교환권을 준 터라 출출한 배를 채우고
시사회에 참여할 수 있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시사회장에서는 많은 분들이 오셨습니다. 중간에 꼬날님과도 잠깐 인사드리기도 했습니다.
다만 다들 모르는 분들인데다 자연스럽게 만날 분위기가 아니라서 이야기를 많이 나눠보지
못했네요(시사회 같은 모습이라 그런건지... 아는 분들끼리 모여 있는 모습이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래 화면은 시사회장 안에서 제 앞 / 뒷 좌석에 앉은 분들을 찍은 모습입니다.
핸드폰에 내장된 카메라로 찍은터라 화질이 그리 좋지는 않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번 블로그 영화제에서 본 영화는 플래닛 테러(지크의 탑박스의 포스트 링크)입니다.
지크의 탑박스의 포스트에서도 나와 있듯이 이 영화는 B급 분위기가 물씬 풍기는
전형적인 좀비영화입니다. 다만, 이 영화는 1970~80년대의 B급 영화 분위기를
코믹하게 그린터라 인터네셔널판에 삽입된 가짜 예고편부터 중간에 "상영기 고장"이라고
나오는 모습까지 웃긴 장면이 나름 많이 나오는 편입니다.
뭐... 저는 고어물을 그리 좋아하지 않은터라... 그리 재미있게 보지는 못했다만
영화 자체로는 옛날 향수를 느낄 만큼 괜찮은 영화라고 생각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위의 두 사진은 영화를 다 본 후 받은 선물입니다. 미백치약부터 시작해서 일력(하루치
날짜 나오는 말 그대로 옛날 달력), 클럽문화를 지향하는 bling 잡지, 창간을 앞둔
DAZED 홍보책자, 조그마한 메모책, 플래닛테러 관련 보도자료(태터앤미디어제공)까지
잘 받았습니다. 일력은 집에다 걸어놨고, 미백치약 역시 잘 사용하고 있습니다.
나름 선물도 괜찮았던 것 같습니다.

Blog Play 행사일인 3월 15일 기준 2주가 지난 시점에 적은터라...
김이 좀 빠지는 측면이 있기는 하지만... 그래도 여러 블로거들이 모여 영화를 볼 수
있었다는게 좋았던 것 같습니다. 다만, 다음 기회에는 영화를 보기 전 혹은 본 후에
잠깐이라도 대화할 수 있는 그런 시간이 마련되었으면 하는 바램이 있더군요.
다들 끼리끼리 내려간터라...

암튼... Blog Play행사가 앞으로도 잘 이뤄져서 좋은 문화가 형성될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1회 서울, 2회 대전 이후 세번째 태터캠프가 바로 오늘인 7월 21일에 열립니다.
이번 태터캠프는 따로 참가신청을 하지 않더라도 당일 참석이 가능합니다.
단, 캠프 스케줄상 오후 1시 30분부터 8시까지 6시간 30분간 참여해야 하기 때문에
장시간 릴레이를 해야 한다는 단점이 있기는 합니다.

아래는 최근 수정된 태터캠프 일정입니다.
(출처는 태터캠프 홈페이지)

13:30~14:00 등록 및 인사나누기
14:00~14:10 행사소개 및 안내
14:10~15:30 세션 1 : 우리들의 이야기 ( TNF/Ahnlab )
15:30~15:40 쉬는시간
15:40~17:00 세션 1 : 우리들의 이야기 ( TNC/다음 )
17:00~17:30 쉬는시간 (던킨도너츠에서 제공하는 도너츠가 제공됩니다. :) )
17:30~19:30 세션 2 : 야자시간 ( Technical Workshop / BoF )
19:30~20:00 Closing & 경품추첨


각 프로그램별 안내는 이곳을 클릭하면 쉽게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번 태터캠프의 특징은 세션을 새로이 나눴다는데 있습니다.
세션1에서는 "각각의 단체/기업이 생각하는 태터툴즈의 현재와 미래에 대한 이야기를
발표하고 질문을 받는 컨퍼런스 형식"으로 진행되며(일명 강연회 형식),
세션2에서는 개발자와 비개발자를 나눠 개발자는 텍스트큐브관련 이야기를,
비개발자는 몇 개의 주제를 토대로 자유로이 이야기할 수 있는 시간을 마련했습니다.
아무래도 대다수를 차지하는 비개발자를 배려하는 차원이자 이들의 의견을 수렴하기
위함이 아닌가 싶습니다.

시간표를 보면 알겠지만... 중간에 던킨도너츠에서 도너츠가 제공된다고는 하지만
든든한 저녁을 위해 김밥이나 라면 정도 준비해서 온다면 더욱 든든한 저녁이 될 수
있을 것 같네요....

첫번째 태터캠프에 참여했던 저로서는 기대가 무지무지 되는군요^^
  1. Favicon of http://iris2000.pe.kr/tt BlogIcon iris2000 2007.07.21 22:45 신고

    아까 잠시 뵈었던 iris2000입니다 ^^ 그리 긴 시간은 아니었지만 즐거웠습니다.

    • Favicon of http://fulldream.net BlogIcon fulldream 2007.07.21 23:45 신고

      제 블로그에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닉네임 옆의 아이콘이 인상적이네요~~~~

  2. Favicon of http://www.kkonal.com BlogIcon 꼬날 2007.07.22 00:37 신고

    풀드림님~ 굿이야님~ 오늘 만나뵈서 반가왔습니다. 사진도 흔쾌히 보내주신다고 해서 너무 감사했어요. 다음에 또 만나뵙죠.

    • Favicon of http://fulldream.net BlogIcon fulldream 2007.07.22 01:33 신고

      댓글로 만나게 되서 반갑습니다. 짐 디카 베터리가 다 비어있는터라 한창 충전하는 중입니다. 충전 끝나는대로 바로 보내드릴게요. 담에도 더 좋은 모습으로 볼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3. Favicon of http://soup.tistory.com BlogIcon Soup 2007.07.22 02:04 신고

    짧은 시간동안 밖에 못 뵈어 아쉽네요. 다음에 다시 한 번 서로 좋은 모습으로 뵙게 되길 바라겠습니다.'')

    • Favicon of http://fulldream.net BlogIcon fulldream 2007.07.22 02:23 신고

      짧은 시간이었지만 모임을 통해 새로운 인연을 갖을 수 있어 좋았던 것 같습니다. 블로그 함 방문해보니 이런 저런 행사에도 참여하고 포스팅도 많던데요^^ 담에는 더 좋은 모습으로 볼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