향상교회

뉴스후 "목사님, 우리목사님"(2007.3.24)

(아래 글은 뉴스후 게시판에 남긴 글입니다. 이곳에는 뉴스후 보도 관련
 내용을 추가합니다)

바로 약 1시간 전인 어제 뉴스후 보도에서 개신교(보통 기독교라고 하지만
기독교라고 하면 천주교와 헷갈린다고 해서 개신교로 구분하여 씀)의
일부 교회(금란교회, 순복음교회 등...)의 교회세습, 교회 헌금을 개인 용도로
이용하는 등의 문제점과 일부 교회(향상교회, 높은뜻 숭의교회 등...)의
모범사례를 보여주면서 앞으로 교회가 나아가야할 방향에 대해 살짝 보여줬습니다.

보도 내용만 놓고 보면 그동안 뉴스엔조이(http://www.newsnjoy.co.kr/) 등
개혁성향 개신교 매체에서 지적했던 부분을 쉽게 풀어놔서 좋았던 것 같습니다.

모든 교회가 보도에 나온 교회들처럼 세습이 이뤄지고
교회돈을 개인돈 쓰듯 사용하는 등 회계부분에 있어 문제가 있는건 아니지만,

일부 대형교회의 경우에는 사회적으로도 적지않은 영향력을 행사하고 있으며,
일반 기업과 마찬가지로 교회도 사회적 책임을 가지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뉴스후에서 보도했던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서는
자본금 일정 금액 이상이면 회계감사를 받는 것이 의무화 된 일반 기업처럼
종교단체에서도 자금이 일정 금액 이상이면 회계감사를 받을 수 있도록
의무화 하는게 필요하리라 봅니다.

아울러 가능하다면 (법당이든 성당이든간에...)대형교회를 중심으로
세금을 부과하여 사회에 환원할 수 있는 체제를 마련하는게 필요하리라 봅니다.
다만, 상당수의 중소교회는 예외규정을 마련하여 세금을 부과하지 않는 방안을
고려해야 할 것입니다.
(중소교회의 경우 자금상의 어려움을 겪는 경우가 많기 때문입니다)

또 하나는 투명한 정보 공개가 뒷받침되어야 하리라 봅니다.
보도에서 보셨듯이 일부 교회에서는 인터넷이나 유선 혹은 서류상으로
내가 낸 헌금이 어떻게 이용되고 있는지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돈의 흐름이 투명해지면 자연히 부정부패도 줄어들 수 밖에 없습니다.

한기총 등 기독교 단체들도 제발 정신 좀 차려서
일부 교회처럼 종신제가 아닌 재신임을 묻거나, 세습을 하지 못하도록
제도적 장치를 마련해야 할 것이며, 기독교 사회단체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수렴할 수 있는 자세가 마련되어야 되겠습니다.

(자꾸 피하면 피할 수록 점점 입지만 줄어들 뿐입니다.
'예수 믿으세요!' 하고 말한다고 해서 능사인 시대는 지난 것
같습니다. 말 뿐만이 아니라 행동까지 참 그리스도의 삶을 좆아야 좇아야
진정 교회가 살고 참 그리스도인이 늘어나리라 생각합니다)

교회를 세습하고 교회돈, 교회땅을 내 땅 쓰듯 쓰는건 하나님이 보시기에도
좋아보이지 않을 것입니다. 성도가 낸 헌금은 주의 일을 하는데 쓰이기를 원하지
개인 용도로 쓰이길 원하지 않습니다.
자꾸만 예전 대기업들의 행태를 반복하지 말고 투명한 운영을 통해서
사회속에서 그리스도의 빛을 발할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아울러 양적성장(성도수, 교회당 건립 등...)에 너무 집중하기 보다는
질적성장 즉, 깊이있는 말씀, 성도간의 교제, 사회에 대한 관심 등에
집중해야 되지 않나 생각해봅니다.

-----------
P.S : 언론이라는게 100% 사실을 전달하기는 어렵죠.
짧은기간동안 기사를 작성하고 촬영하고 편집하기 때문에 부족한 면이 없지 않아
있을 것이며, 보이는게 목적이기 때문에 경우에 따라서는 시청률을 위해 포장될 수도
혹은 너무 극단적으로 갈 수도 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번주 뉴스후의 보도는
대체로 괜찮았습니다. 구하기 쉽지 않은 대형교회 회계보고서를 구한 것도
대단한 일일테고... 워낙 베일에 쌓인게 종교단체라...
취재가 쉽지 않았으리라 생각합니다.
  1. Favicon of http://raonsky.com/tt/ BlogIcon 라온수카이 2007.03.25 22:02 신고

    저도 관심있게 봤던 프로여서 그런지 참 공감이 가는 글이네요. 그리고 위에 "좆아야"는 "좇아야"로 바꾸셔야 할 것같아요. ^^;

    • Favicon of http://fulldream.net BlogIcon fulldream 2007.03.26 22:53 신고

      댓글 감사드리며 라온수카이님이 지적한 부분은 수정했습니다.
      워낙 짧은시간동안 속사포같이 적은터라 오타도 생기는 군요.
      교회 뿐 아니라 대부분의 종교계는 공공연한 문제가 해결되지 않는 부분이 많습니다.
      신의 영역이라며 비민주적인 행태로 결정하는 경우도 태반이고, 각 종교단체
      대표의 의견에 반하면 신앙이 변질된 것으로 여기거나 왕따를 하는 경우가 많죠.
      아울러 일부 종교단체에서는 성폭행 등을 행한 목회자는 당당하게 있지만 당한 사람은
      말도 못꺼내고 혼자 해결해야 하는 경우도 적지 않은 걸로 알고 있습니다.
      문제점이야 꺼내면 꺼낼수록 많아질 수 밖에 없고 모든 문제점을 해결하기는 어렵지만
      적어도 폐쇄적인 모습에서 민주적이고 투명한 모습으로 꼭 바꿔야 신도 기뻐하고,
      해당 종교를 찾는 분들도 안심하고 신앙생활을 할 수 있지 않나 싶습니다.
      언론에서 종교관련보도를 한다는게 상당히 민감한 문제이긴 하지만 뉴스후처럼
      필요할 때에는 과감하게 보도하여 깨끗한 사회를 만드는데 일조했으면 합니다.
      (물론 부정확한 보도로 인해 오해를 사지 않도록 해야 되겠지만...) 좋은 댓글 감사합니다^^

  2. Favicon of http://www.mediamob.co.kr/MediaMob/index.aspx BlogIcon 미디어몹 2007.03.27 09:20 신고

    꿈먹는하마회원님의 포스트가 미디어몹 헤드라인에 링크되었습니다. 다음 헤드라인으로 교체될 경우 각 섹션(시사, 문화, 엔조이라이프, IT) 페이지로 옮겨져 링크됩니다.

  3. Favicon of http://www.mediamob.co.kr/lee_nyuk/ BlogIcon 이녁 2007.03.28 00:21 신고

    가끔 궁금한 게... 여의도 순복음교회 신자가 70만명에 이른다고 합니다. 그 사람들도 순복음교회에 쏟아지는 비판들을 전혀 모르지는 않을텐데 왜 순복음교회의 영향력이 줄지 않을까요? 신도들이 관심 자체가 없는 것인지, 아니면 '우리 목사님' 의 무고함을 믿는 것인지 모르겠습니다.

    • Favicon of http://fulldream.net BlogIcon fulldream 2007.03.28 00:57 신고

      종교집단에 속하게 되면 무의식적으로 종교지도자(혹은 목회자 등...)에 맹목적으로
      따르는 심리가 생깁니다. 이것도 하나의 믿음이라고나 할까나요?
      그러다 보니 종교지도자가 적지 않은 잘못을 저질러도 그래도 우리 종교지도자니
      따라야지 하는 생각을 갖기 마련이죠.
      (종교지도자에 대해 딴지를 걸면 해당 종교집단에 반기를 거는 걸로 생각하죠)
      굳이 종교를 갖지 않았더라도 암웨이 등 다단계회사(종교집단과 유사한 형태를 가지고 있음)
      들이 하는 면모나 북한의 공산주의에 대한 내용을 살짝 들어봤다면
      어느정도 이해할 수 있으리라 생각합니다.
      -----------
      다른 면에서 살펴보면 대부분의 신도는 순복음교회가 어떻든간에
      복받고 신앙생활 잘하는 걸 목적으로 삼는 편이죠.
      워낙 신도수가 많아 교회에 대해 관심 갖는 분도 많지 않을 것 같습니다.
      아울러 유명인들이 출석하기 때문에 쉽게 빠져나가기도 어렵죠(주말 뉴스데스크 엥커인 김주하씨가
      순복음교회 교인이죠. 보통 대형교회에는 연예인이나 유명인들이 많이들 다니는 편입니다).
      교회내 내 오피니언리더가 지적하는 부분이 필요할텐데... 아직 종교계에서는 민주적인
      문화가 매우 약합니다. 종교관련 사회단체들이 끊임없이 지적하고,
      교인들의 마인드가 바뀌어야 다소 변화가 생길련지 모르겠습니다.
      (좋은 답변이 되었을련지 모르겠군요)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